최종편집일12.04 14:36
검색하기
인기mouGE학회

[제약/유통 > 제약]

비보존, 이니스트바이오제약 인수 합병...제약계 본격 진출

봉두한 기자 / hois232@gmail.com
승인 20-09-24 08:17 | 최종수정 20-09-24 08:17  
 

㈜비보존(대표이사 이두현)이 23일 루미마이크로를 통해 이니스트바이오제약을 인수했다고 밝혔다.


회사 관계자에 따르면 비보존 계열사 루미마이크로는 이니스트바이오제약 인수에 대한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되어, 23일 지분 89.6% 인수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계약 완료 후 이니스트바이오제약은 29일 임시주총을 열고 비보존 측 이사 3인과 감사를 신규 선임할 계획이다.


루미마이크로와 이니스트바이오제약의 합병도 빠르게 추진된다.


비보존은 회사 홈페이지 공지를 통해 빠른 시일 안에 양사의 합병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히며, 제약사업의 내재화에 박차를 가한다는 방침이다. 


인수 대상인 이니스트바이오제약은 완제의약품의 제조와 판매를 전문으로 하는 의약 전문 기업으로, 2019년 매출 626억 매출을 기록한 중견 제약사다. 최근 3년간 연평균 31%의 높은 성장률을 보이며, 사업을 공격적으로 확대해 오고 있다.


인수가 완료되면 비보존과 루미마이크로는 자체 생산 역량을 확보하게 된다.


이에 양사는 본격적으로 제약사업에 진출하며, 신약개발과 완제의약품 생산∙판매로 역할을 분담하며 시너지를 극대화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루미마이크로는 최근 ‘비보존 헬스케어’로의 사명 변경 및 제약 전문가 박홍진 부사장의 사내 이사 선임을 임시주총 안으로 공시하며 제약사업 진출을 예고한 바 있다.


이와 관련, 비보존 이두현 대표는 “이번 이니스트바이오제약의 인수를 통해 비보존과 루미마이크로는 신약개발부터 완제의약품 생산ᆞ판매까지 가능한 글로벌 종합제약그룹으로의 기틀을 마련하게 된다”며 “이번 사업 확장을 기점으로 비보존의 혁신 신약 오피란제린(VVZ-149)의 국내 임상 3상 진행에도 속도를 낼 전망”이라고 전했다.
 

 
 
Copyrightⓒ사이언스엠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0)
내용 아이디 작성일
 
의견작성하기
 
 
이름 비밀번호
 
사노피 파스퇴르, 송가인과 함께 '독감 예방접종 독려 캠페인' 실시
한미, 스틱타입 급성기관지염 치료제 ‘펠라움에스시럽’ 출시
제약 기사목록 보기
 
인기뉴스
장비골건 부위에서 최소 절개..
한국AZ, '린파자' PARP 저해제..
한국인 중증피부이상반응 대규..
"클로로퀸, 코로나-19 치료제 ..
암젠코리아 - 서울시립과학관,..
 
많이 본 포토뉴스
최소 절개로 간 기증자, 만족..
동아ST, 작년매출 6122억…전..
JW생명과학, 식염수 희석않는 ..
AI활용 신약 후보물질 국내 첫..
 
최신 인기뉴스
장비골건 부위에서 최소 절개..
"클로로퀸, 코로나-19 치료제 ..
암젠코리아 - 서울시립과학관,..
우울 . 기억력 떨어진다면 치..
한림대성심병원, '지역 나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