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12.03 16:38
검색하기
인기mouGE학회

[보건정책 > 보건정책]

전북의사회, 전문간호사 자격인정 등에 관한 규칙 개정안 관련 성명

이재성 기자 / scmdnews@hanmail.net
승인 21-09-10 10:09 | 최종수정 21-09-10 10:09  
 

지난 8월 3일 보건복지부는 불법 무면허 의료행위를 조장해 의료체계를 붕괴시켜 심각한 국민건강 위협을 초래하는 ‘전문간호사 자격인정 등에 관한 규칙 개정안’을 입법예고한 바 있다.

 

전라북도의사회는 정부가 앞장서 비전문가에게 국민건강을 맡기는 동 개정안의 즉각적인 폐기를 강력히 촉구한다.

 

의사, 치과의사, 한의사, 조산사 및 간호사는 모두 의료인으로서 각 직역의 면허가 구분되어 있으며, 그에 따라 허용되는 의료행위가 의료법에 의해 규정되어 있다.

 

해당 개정안은 상위법인 의료법의 하위 시행규칙이지만, 세부 조항에서 불명확한 업무범위와 용어의 정의를 사용하여 상위법을 위배할 수 있는 단초를 제공하고 있다.

 

이는 불법 의료 행위로 이어질 수 있어, 간과할 수 없는 심각한 상황이 될 수 있다.

 

전문성을 갖춘 의사 고유 진료 영역인 마취와 응급수술 및 처치 등을 전문간호사가 할 수 있도록 하는 불법적인 근거를 마련해 현행 면허체계를 왜곡시키고 직역 간 갈등을 극대화 시켜 현행 보건 의료체계의 근간이 흔들린다면 이로 인한 피해는 국민들에게 돌아갈 것이 자명하다.

 

우리 전라북도의사회는 전문간호사로 하여금 의료법상 명백히 불법인 간호사의 무면허 의료행위를 양성화해, 불법 무면허 의료행위와 의료인 면허체계의 혼란을 유발함으로써 국민의 안전과 생명을 위협하게 될 위험천만한 시도라 할 수 있는 개정안에 대해 다시 한 번 절대로 수용할 수 없음을 천명하며, 폐기되지 않을 경우 결사항전의 각오로 모든 수단을 동원해 강력히 저지에 나설 것을 천명한다.

 

2021. 9. 10.

 

전라북도의사회 회원 일동

 
 
Copyrightⓒ사이언스엠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0)
내용 아이디 작성일
 
의견작성하기
 
 
이름 비밀번호
 
진흥원, ‘2021 바이오헬스 일자리 박람회’개막
(사)한국당뇨협회, 온라인 당뇨캠프 ‘당뇨야 놀자’ 개최
보건정책 기사목록 보기
 
인기뉴스
바이오헬스산업분야 유공자 포..
[인사] 아산의료원 인사 발령
"국내 제약사 없애고, 수입약..
숙취해소 톱브랜드 컨디션, 박..
HK inno.N, 클레더마, 피부개..
 
많이 본 포토뉴스
동아제약 어린이 영양제 '미니..
'제37회 보령의료봉사상' 보건..
최소 절개로 간 기증자, 만족..
동아ST, 작년매출 6122억…전..
 
최신 인기뉴스
바이오헬스산업분야 유공자 포..
"국내 제약사 없애고, 수입약..
오늘은 세계 에이즈의 날, ‘..
담석 환자 60~70%는 무증상.....
한미, 에제티미브+로수바스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