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02.17 17:24
검색하기
인기mouGE학회

[보건정책 > 보건정책]

식약처, 과학적 수사・분석으로 불법 식・의약품 차단

장석기 기자 / sciencemd@daum.net.
승인 20-02-14 08:34 | 최종수정 20-02-14 08:34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이의경) 식품의약품안전평가원은 식·의약품 위해사범에 대한 수사에 활용할 수 있도록 614종 부정물질 분석법 등을 담은 ‘2019 식·의약품 등 수사·분석사례집’을 발간했다.


식약처는 수사·분석 역량 강화를 위해 분석 가능한 성분과 시험법을 추가하고 기존 분석법의 개선사항을 반영하고 있으며 검찰청·세관 등 관련 기관과 공유하여 위해사범 적발, 부정·불법 제품의 신속한 차단 등에 활용될 것이다.


사례집의 주요 내용은 ▲식·의약품 중 불법혼입 성분 501종(19개 분석법) ▲식용금지원료 성분 29종(7개 분석법) ▲화장품·의약외품 성분 143종(9개 분석법) ▲기타 성분 17종(10개 분석법)이며, 관련 수사·보도 사례와 분석 방법으로 구성되었다.
   ※ 총 614종(중복 76종 제외) 성분·45개 분석법 수록


새로 추가한 분석법은 ▲항우울・항불안제 22종 ▲부자, 초오 관련 9종 ▲아토피 치료 관련 성분 8종이며, 시험조건 등 개선된 분석법은 ▲단백동화 스테로이드류 28종 ▲발기부전치료제와 그 유사물질 성분 83종 ▲여드름 치료 관련 성분 20종입니다.

                                                        

식약처는 국민건강을 위협하는 부정·불법 성분이 혼입된 식품·의약품과 식용금지원료 성분이 사용된 해외직구 제품에 대한 분석 영역이 확대됨에 따라 사전 예방을 비롯해 대응체계가 한 층 강화될 것으로 기대된다.


참고로, 불법 스테로이드 제제 등 최근 5년간(’15∼’19년) 의뢰받은 시험분석 2,316건 중 518건에서 부정·불법 성분이 검출되어 위해제품 차단 등 안전관리에 활용되고 있다.


식약처는 부정·불법 제품 유통을 예방하고 신속·정확하게 차단할 수 있도록 과학적 수사·분석 영역을 넓히고 역량을 확대하여 국민 건강을 지키기 위해 최선을 다할것을 다짐했다.


 이번 사례집은 식약처 홈페이지(www.mfds.go.kr) → 법령・자료 → 자료실 → 매뉴얼/지침 또는 식품의약품안전평가원 홈페이지(www.nifds.go.kr) → 정보마당 → 간행물・자료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Copyrightⓒ사이언스엠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0)
내용 아이디 작성일
 
의견작성하기
 
 
이름 비밀번호
 
다음기사글이 없습니다.
이전기사글이 없습니다.
보건정책 기사목록 보기
 
인기뉴스
식약처, 이달중 국·과장급 인..
대웅제약 ‘덴티가드랩’ 독일..
JW생명과학, 식염수 희석않는 ..
보령 "고혈압 신약 '카나브' ..
한국먼디파마, '베타딘 인후스..
 
많이 본 포토뉴스
동아ST, 작년매출 6122억…전..
JW생명과학, 식염수 희석않는 ..
AI활용 신약 후보물질 국내 첫..
대웅제약 ‘덴티가드랩’ 독일..
 
최신 인기뉴스
"리베이트 약, 계열사 통한 유..
작년 "외형상위 10곳 중 한미-..
JW홀딩스, 세계 최초 '췌장암 ..
JW중외제약 홍보실 송해윤 씨..
병원의사협의회, 박능후 장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