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05.25 15:28
검색하기
인기[취재수첩]GE제약

[해외뉴스 > 해외뉴스]

저지방 식단, 유방암 생존율 높여

칼로리의 20% 지방 섭취, 유방암 사망 위험 22% 낮춘다
이미연 기자/dongdongtro@naver.com
승인 18-06-11 08:59 | 최종수정 18-06-11 08:59  
 

과일, 야채, 전곡이 풍부한 저지방 식단을 따르면 유방암 환자의 생존률이 향상된다는 연구결과가 발표됐다.

 

9일(현지시각) 로이터 통신은 JAMA Oncology 최신호에 발표된 연구결과를 인용, 이같이 보도했다.

 

미국 캘리포니아 City of Hope National Medical Center의 Rowan Chlebowski 박사와 연구진은  Women’s Health Initiative (WHI)에 참여한 19,541명에게는 하루 총 칼로리의 20%만 지방으로 섭취하도록 하고 29,294명은 특정 식단을 따르지 않고 자유로이 식단을 선택하게 했다.

 

이 가운데 절반의 여성들을 최소 8.5년 추적조사했는데 이 중 1,764명에게 유방암이 발생했다.

 

유방암 진단 후 10년간 저지방 식단을 따른 여성들은 82%가 생존해있었고 유방암 진단 후 저지방 식단을 따르지 않은 여성들은 78%만 생존해있었다.

 

이를 수치로 계산하면 연구기간동안 저지방 식단을 고수한 유방암 환자들의 사망 위험은 저지방 식단을 따르지 않은 경우보다 22% 낮은 것이라고 연구진은 설명했다.


이번 연구결과에 대해 Washington University School of Medicine의 Graham Colditz 박사는 " 저지방 식단을 따른 여성들은 체중도 감소한 경향이 있었다. 이는 식단의 지방 비율보다는 체중이 암 생존 가능성에 변화를 일으킨다는 것을 보여주기도 한다. 유방암 뿐 전체적인 암 위험을 낮추는데, 식단이 가장 중요하다. 체중 증가와 비만은 폐경기 여성의 유방암과 기타 12개 암의 위험 요소다."라고 설명했다. 

 
 
Copyrightⓒ사이언스엠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0)
내용 아이디 작성일
 
의견작성하기
 
 
이름 비밀번호
 
생선 기름, 유아 심장 건강에도 이로워
임신성 고혈압, 출산 자녀 자폐증 위험 높여
해외뉴스 기사목록 보기
 
인기뉴스
미세먼지, 피부 노화도 촉진시..
한미서 기술 이전한 랩스커버..
사노피 '2019 초록산타 상상학..
사노피 파스퇴르-한독, 백신 6..
미래 보건의료기술.바이오헬스..
 
많이 본 포토뉴스
전혜숙 의원, 2019 최우수전문..
동성제약, 제3회 송음마라톤대..
제27회 JW중외박애상, 서진수 ..
광동제약, 2019 iF 국제 디자..
 
최신 인기뉴스
한미서 기술 이전한 랩스커버..
사노피 파스퇴르-한독, 백신 6..
미래 보건의료기술.바이오헬스..
생명보험재단, 전주시 남성 독..
한미, 아모잘단 패밀리 10년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