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12.17 16:27
검색하기
인기[취재수첩]제약GE

[해외뉴스 > 해외뉴스]

장 속 박테리아가 암 예방해주는 매커니즘 밝혀져

단쇄지방산이 유전자 활동 조절해...새로운 암 예방 표적 될 것
이미연 기자/minx3535@korea.com
승인 18-01-11 14:08 | 최종수정 18-01-11 14:08  
 

우리가 섭취하는 식단이 장 속 박테리아에 어떤 영향을 미치는지로, 우리 몸 속 유전자 기능과 암 위험을 바꿀 수 있다는 새로운 연구결과가 발표됐다.

 

10일(현지시각) 메디컬 뉴스 투데이는 Nature Communications 최신호에 발표된 연구결과를 인용, 이같이 보도했다.

 

최근 몇년동안 장 박테리아와 결장암 위험의 연관관계가 관한 연구결과가 발표되고 있다. 지난해에는 각각 다른 식단은 장 속 박테리아를 변화시켜 결과적으로 결장암 위험을 높이는 데 영향을 준다는 내용의 연구가 발표된 바 있다.

 

영국 캠브리지에 있는 Babraham Institute의 Patrick Varga-Weisz 박사는 "이번에 우리가 발표한 연구내용은 장 속 박테리아와 결장암과 다양한 감염 발생 위험간의 연관관계를 보다 깊이 이해하게 해준다."고 밝혔다.


연구진은 좋은 장내 세균에 의해 만들어지는 '단쇄지방산(short-chain fatty acids: SCFAs )'이라고 불리는 분자의 역할에 주목했다.

 

단쇄지방산은 야채와 과일 소화과정동안 장 박테리아가 생산하는 분자다. 이 분자는 장 박테리아에서 장 내벽 세포로 이동해 우리 몸 유전자와 다른 세포 활동에 영향을 미친다.

 

연구진은 실험쥐와 인간 배양 세포를 이용해 실험실 연구를 진행했다. 실험쥐 장 속에 존재하는 단쇄지방산을 줄이기 위해 항생제를 사용하고나서 실험쥐 대변과 장표피 세포를 분석했다.

 

그리고 사람의 결장암세포에 단쇄지방산을 추가했더니 유전자 스위치를 켰다 끌 수 있는 단백질 변형인 crotonylations 가 증가함을 확인했다.

 

crotonylations는 HDAC2 단백질을 억제함으로써 생산된다. HDAC2 의 수가 많을수록 결장암 위험이 높아진다는 이전 연구결과가 발표된 바 있다.

 

또한 항생제로 장 속 단쇄지방산을 빼앗긴 실험쥐의 HDAC2 수가 많아졌다.

 

연구진은 " 이번 연구결과는 장 속 세포 게놈에서 crotonylation 를 조절한다면 암 예방이 가능하다는 것을 보여주고, 야채와 과일 등 건강식 섭취가 암 예방의 핵심이라는 것을 보여준다." 고 말했다.

 

또한 "이번 연구는 HDAC2 의 새로운 역할을 확인해주는 의미도 있다. 암 예방을 위해 HDAC2 를 새로운 표적으로 하는 약물 개발도 가능할 것."이라고 연구진은 기대했다. 

 
 
Copyrightⓒ사이언스엠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0)
내용 아이디 작성일
 
의견작성하기
 
 
이름 비밀번호
 
FDA, 오피오이드 감기약 18세 미만 사용 금지
호르몬 요법, 폐경기 우울증 완화 효과
해외뉴스 기사목록 보기
 
인기뉴스
세계 최초, 체내 신경전달 측..
LG화학, 英'아박타社'와 차세..
한국, 신약 콩볶기-선진외국, ..
인하대병원 '한국 알레르기 꽃..
의약품 해외제조소 등록·실사..
 
많이 본 포토뉴스
한미약품-MPO(서울의대) 하모..
오늘 'BIO & MEDICAL KOREA 20..
일양약품, 백혈병 치료제 "슈..
GSK 남성형 탈모 치료제 아보..
 
최신 인기뉴스
녹십자, 혈액 응고인자 활성화..
젠바디, 인플루엔자 신속진단..
이대목동병원 김건하 교수, 뉴..
유통-CSO-제약 대상 영업대행 ..
바드코리아, 임직원 자녀 초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