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08.14 17:53
검색하기
인기mouGE[??館?????湲븐녇?]

[바이오 > 바이오]

차백신연구소, 독자개발 면역증강제 코로나19 백신개발에 사용

봉두한 기자 / hois232@gmail.com
승인 20-04-01 09:40 | 최종수정 20-04-01 09:40  
 

차백신연구소(대표이사 염정선)가 독자개발한 면역증강제(어주번트, Adjuvant)가 코로나19 백신 개발에 사용된다.


차백신연구소는 중국의 캔시노바이오로직스에 차백신연구소가 독자개발한 면역증강제를 코로나19 백신 개발을 위한 후보기술로 제공하기로 하고 물질이전계약(MTA)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차백신연구소가 보유하고 있는 면역증강제 기술은 항체 생성을 활성화하는 기능(체액성 면역)과 함께 세포에 감염된 바이러스를 제거하는 기능(세포성 면역)을 동시에 유도할 수 있어 체액성 면역기능이 대부분인 다른 면역증강제에 비해 효과가 월등히 높다.


캔시노바이오로직스는 2009년 중국 천진에 설립된 에볼라 백신, 뇌수막염 백신, 대상포진 백신 등을 연구 개발하는 회사다.


2019년 3월 홍콩 증시에 상장됐으며 지난 3월 중국 최초로 코로나19 백신 개발 임상시험에 대한 중국 정부 승인을 받은 바 있다.


캔시노바이오로직스는 바이러스의 유전자 일부를 떼어내 바이러스의 특징은 가지고 있으면서도 인체에 해롭지 않은 재조합단백질 형태의 항원을 생성하는 기술을 확보하고 있다.


그러나 인체가 이 재조합단백질을 항원으로 인식해 방어효과를 나타내도록 하려면 이 항원에 대한 면역기능이 대폭 활성화돼야 하므로 면역증강제가 필수적이다.


캔시노바이오로직스는 이 때문에 GSK 등 대상포진 및 독감백신 분야에서 세계 시장 1위 업체들의 면역증강제를 후보기술로 채택하고 있으며, 차백신연구소도 그 가운데 하나로 포함됐다.


차백신연구소 염정선 대표는 “캔시노바이오로직스의 코로나19 백신 개발 과정에서 차백신연구소의 독자 기술이 글로벌 유수 제약사의 면역증강기술과 어깨를 겨루게 된 것은 글로벌 시장에서 기술 우수성을 인정받았다는 의미”라며 “이를 계기로 백신 개발과 관련한 글로벌 제약사들과의 협력이 확대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편, 차바이오텍이 최대주주인 차백신연구소는 면역증강제 플랫폼 기술을 활용해 만성 B형간염 치료백신과 대상포진백신, 노인용 독감백신 등 차세대 백신 및 만성질환에 대한 면역치료제를 개발하고 있다.


차백신연구소는 기술력을 인정받아 2019년 7곳의 벤처캐피털로부터 145억원 규모의 외부 투자를 유치한 바 있다.  

 
 
Copyrightⓒ사이언스엠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0)
내용 아이디 작성일
 
의견작성하기
 
 
이름 비밀번호
 
제18회 인터비즈 바이오 파트너링&투자포럼 2020 개최
마크로젠 - 성균관대학교, 과학수사 분야 연구개발 MOU 체결
바이오 기사목록 보기
 
인기뉴스
대웅제약, ITC 예비결정문 분..
생선 섭취와 신장 질환 간의 ..
종근당, 이상지질혈증 신약 유..
5개 병원에서 혁신의료기기 실..
"급여당국은 '치매'를 국민개..
 
많이 본 포토뉴스
동아ST, 작년매출 6122억…전..
JW생명과학, 식염수 희석않는 ..
AI활용 신약 후보물질 국내 첫..
대웅제약 ‘덴티가드랩’ 독일..
 
최신 인기뉴스
생선 섭취와 신장 질환 간의 ..
종근당, 이상지질혈증 신약 유..
5개 병원에서 혁신의료기기 실..
"급여당국은 '치매'를 국민개..
일동제약, 휴먼아시아에 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