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10.27 16:51
검색하기
인기mouGE학회

[보건정책 > 보건정책]

의협, 의사 소셜미디어 사용 가이드라인 마련

이재성 기자 / scmdnews@hanmail.net
승인 21-09-15 17:41 | 최종수정 21-09-15 17:41  
 

대한의사협회(회장 이필수)는 의사들이 소셜미디어를 사용함에 있어 대중에게 올바른 영향력을 행사할 수 있도록 ‘의사 소셜미디어 사용 가이드라인’을 마련했다고 밝혔다.

 

현대 사회에서 가장 강력하고 중요한 의사 표현과 소통의 수단 중 하나로 활용되고 있는 소셜미디어는 의료계에서도 개인 친목과 소통뿐만 아니라 불특정 다수에게 의료정보와 지식 등을 알리며 다양하게 활용되고 있다.

 

하지만 일부 의사들이 소셜미디어를 통해 환자 진료정보를 누설하는 사례가 발생하고 이것이 윤리적, 사회적 문제로 확대·재생산됨에 따라 의협은 이같은 상황을 예방하기 위해 지난 2018년부터 ‘의사 소셜미디어 사용 가이드라인 개발 특별위원회’를 구성·운영해 수차례 회의와 토론회를 거쳐 가이드라인을 최종 완성했다고 밝혔다.

 

의협이 마련한 가이드라인은 ▲가이드라인 제정 배경 ▲기본원칙 및 세부지침으로 크게 총 2개의 주제로 분류돼 있다.

 

특히 기본원칙 및 세부지침 내 ▲개인의 정보(비밀) 보호 ▲정보의 적절성 ▲환자와 의사의 관계 ▲전문가로서의 품위 ▲의사(동료)간 커뮤니케이션 ▲의사의 소셜미디어 사용에 대한 교육 ▲이해의 충돌로 구성해 소셜미디어를 사용함에 있어 고려해야 할 세부적인 부분들까지도 안내했다.

 

의협 박수현 홍보이사 겸 대변인은 “2018년부터 준비를 시작해 거의 3년이라는 긴 세월 동안 여러 상황들을 면밀히 분석해 가이드라인을 마련했다”며, “국민건강 지킴이인 우리 의사들이 이 가이드라인을 통해 소셜미디어 사용에 있어 반드시 지켜야 할 주의사항을 유념하며 환자와 국민들에게 선한 영향력을 끼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의사 소셜미디어사용 가이드라인. 

 file_20210915174051.pdf

 
 
Copyrightⓒ사이언스엠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0)
내용 아이디 작성일
 
의견작성하기
 
 
이름 비밀번호
 
의료법상 과태료 부과기준, 노정합의 추진과제 등 논의
정형외과학회, 수술실 CCTV 설치 의무화 법안 철회 성명
보건정책 기사목록 보기
 
인기뉴스
자폐스펙트럼장애 ‘PEERS’ ..
한미약품, 올 외래처방서 4년..
서울아산병원, 저용량 스타틴 ..
바이젠셀, 면역세포치료제 대..
보령제약, 조현병 치료제 '자..
 
많이 본 포토뉴스
동아제약 어린이 영양제 '미니..
'제37회 보령의료봉사상' 보건..
최소 절개로 간 기증자, 만족..
동아ST, 작년매출 6122억…전..
 
최신 인기뉴스
자폐스펙트럼장애 ‘PEERS’ ..
서울아산병원, 저용량 스타틴 ..
강동경희대병원, 질환모델 중..
전세계 공중보건 전문가들, “..
코로나 치료용 펩타이드, AI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