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10.21 17:59
검색하기
인기mouGE학회

[제약/유통 > 제약]

유한양행 '뇌질환 R&BD 생태계구축 사업' 3자 협약 체결

성균관대-아임뉴런바이오와 CNS연구센터 설립, 산학융합 생태계 조성
김영길기자/pharmakr@naver.com
승인 20-09-24 06:01 | 최종수정 20-09-24 17:45  
 

성균관대학교 내 부지 7000평 확보 CNS 연구센터 건립

공사비 200억-올 하반기 설계완료-2023년 말 준공 목표

 

                                

                    ▲협약식(사진 왼쪽으로 부터 유한양행 이정희 사장, 성균관대학교 총장 신동렬 총장, 아임뉴런바이오사이언스 김한주 대표).

 

유한양행(대표이사 사장 이정희)은 성균관대학교(총장 신동렬), 아임뉴런바이오사이언스(대표 김한주)와 '산학융합 뇌질환 R&BD 생태계 구축사업'을 위한 3자 협력계약을 체결했다.
 

이에 따라 'CNS 연구센터(가칭)'는 성균관대학교 자연과학캠퍼스 내에 설립하는 것을 시작으로 세계적 수준의 지속가능한 산학융합 뇌질환 R&BD 생태계를 조성할 계획이다.

 

23일 유한양행, 성균관대, 아임뉴런에 따르면 이번 협약에 따라 3개기관은 ▶'CNS 연구센터(가칭)' 설립 ▶공동연구 및 신약개발 협력 ▶CNS 신약과제 확보 ▶기초뇌과학 기술분야 학과(성균관대)의 신설을 추진한다.

 

이번 3개기관의 협약은 국내 최초로 대학-바이오벤처-제약회사가 융합한 차별화된 뇌질환 R&BD 생태계 조성 원스톱산학협력 혁신플랫폼을 실현한다는 점에서 주목받을 것으로 보인다.

 

이 협약에 따라 성균관대학교 자연과학캠퍼스 내 7,000평 규모의 부지에 최첨단 교육•연구시설을 갖춘 CNS 연구센터를 설립한다.

 

건축 설계는 올 하반기 시작하며, 2021년에 건립공사, 2023년 말 준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협약식(23일)에 이어 성균관대학교 자연과학캠퍼스에서는 CNS 연구센터 신축 기념식도 개최했다.

 

3개 기관은 CNS 연구센터에서 기초연구와 신약개발 전반에 걸쳐 필요한 교육•연구•기술개발•지적재산•중개연구•임상•사업화 등 역량을 총 결집한 원스톱 CNS 산학융합 생태계를 조성할 계획이다.

 

이번 협약으로 유한양행은 내부 뇌질환 신약개발 R&D 역량의 집중-강화, 투자 및 공동개발을 통해 사업성이 유망한 CNS 파이프라인의 지속적 확대, 글로벌 제약사로의 도약을 위한 새 신성장동력을 확보를 본격화 한다.

 

 
 
Copyrightⓒ사이언스엠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0)
내용 아이디 작성일
 
의견작성하기
 
 
이름 비밀번호
 
다음기사글이 없습니다.
이전기사글이 없습니다.
제약 기사목록 보기
 
인기뉴스
이용호 국회의원 17일 모친상...
폐지한 '허가용 위탁제네릭' ..
대한민국 성인남녀, 두려워하..
암젠코리아, '도전, 골(骨)든..
종근당 CKD-516, '임핀지'와 ..
 
많이 본 포토뉴스
최소 절개로 간 기증자, 만족..
동아ST, 작년매출 6122억…전..
JW생명과학, 식염수 희석않는 ..
AI활용 신약 후보물질 국내 첫..
 
최신 인기뉴스
암젠코리아, '도전, 골(骨)든..
바노바기, 다 빈치 '인체비례..
메디톡스사, 보툴리눔 제품 '..
대한골대사학회, '1분 뼈문뼈..
인공지능 흉부X선 진단시스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