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08.07 15:45
검색하기
인기mouGE[??館?????湲븐녇?]

[병원/의료 > 의료]

영남대의료원, 노사 화합으로 미래를 선택하다

이재성 기자 / scmdnews@hanmail.net
승인 20-02-14 11:11 | 최종수정 20-02-14 11:11  
 

영남대의료원(의료원장 김태년)은 지난 11일 대구지방고용노동청에서 열린 사적조정회의에서 영남대의료원과 노동조합이 조정서에 최종 합의했다고 밝혔다. 이로써 작년 7월 1일 시작된 옥상 농성은 해결되었다.

 

이번 합의는 사적조정에 의한 조정서의 내용을 의료원이 대승적인 차원에서 전향적으로 수락함으로써 성사되었다. 합의내용에는 해고되었던 2명 중 1명은 신규 채용하고 다른 1명은 채용 후 채용 당일 사직하기로 하였으며 일정 금액을 의료원 측에서 지급하기로 하였다.

 

노동조합과 의료원은 상호신뢰를 바탕으로 조합의 가입과 탈퇴의 자유를 보장하며 상호존중을 통해 노사화합을 이루고 노사관계 발전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기로 하였고, 노동조합은 비조합원과 조합원에 대하여 노조가입과 탈퇴 의사를 자유로이 표현할 수 있도록 당사자들의 입장을 최대한 존중하기로 하였다. 또한, 해고자들과 노동조합은 해고자 문제와 함께 주장한 제반 요구사항에 대하여 일체의 이의 제기를 하지 않으며, 향후 어떠한 추가적인 요구를 하지 않기로 한 내용도 포함되었다.

 

영남대의료원은 대법원 판결에 따라 정당 해고된 해고자 두 명에 대한 복직은 법적으로 불가능하였지만, 노사화합을 통한 미래의 선택이라는 대승적인 차원에서 약 7개월간의 지속적인 협상을 거쳐 신규 채용방식으로 채용하기로 합의를 이루었다.

 

김태년 의료원장은 “오랜 기간 지속된 갈등이 이번 합의를 통해 마침표를 찍게 되어 무척 기쁘게 생각한다. 이제 새로운 화합의 길을 모색하고 구성원 모두 힘을 합쳐 의료원의 미래를 위해 나아갈 것이다. 이번 합의를 계기로 의료원 경영진과 노조, 그리고 모든 교직원이 한마음으로 의료원의 발전을 위해 힘차게 나아가는 새로운 출발점이 되고, 법질서를 지키는 건전한 노사문화가 의료원에 정착하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Copyrightⓒ사이언스엠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0)
내용 아이디 작성일
 
의견작성하기
 
 
이름 비밀번호
 
다음기사글이 없습니다.
이전기사글이 없습니다.
의료 기사목록 보기
 
인기뉴스
보령제약, 세엘진 '포말리스트..
지난해 의약품 총생산액 22조3..
진흥원-AZ, 제7회 항암연구 과..
최고의 약업인 한미약품 고 임..
대웅그룹, 우수 인재육성 ‘인..
 
많이 본 포토뉴스
동아ST, 작년매출 6122억…전..
JW생명과학, 식염수 희석않는 ..
AI활용 신약 후보물질 국내 첫..
대웅제약 ‘덴티가드랩’ 독일..
 
최신 인기뉴스
'백신'의 명가 GC녹십자 '합성..
한미약품, 10년간 열 번째 신..
한미→MSD, 주 1회 NASH 치료..
대웅제약, ITC 예비결정문 분..
한국실명예방재단-한국저시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