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04.19 16:11
검색하기
인기[취재수첩]GE제약

[병원/의료 > 병원]

폐암환자, 3세대 표적치료제 효과 규명

경희대병원, 복합내성 가진 폐암환자에게 우수 치료효과 입증
장석기 기자 / sciencemd@daum.net
승인 18-11-29 08:15 | 최종수정 18-12-05 14:04  
 

경희대학교병원(병원장 김건식) 호흡기·알레르기내과 이승현 교수(사진)는  복합 약제 내성에서 3세대 표적치료제인 오시머티닙이 효과가 있음을 입증했다고 밝혔다.

 

이 교수의 연구 논문은   폐암분야에서 권위 있는 국제 학술지 흉부종양학 저널(Journal of Thoracic Oncology) 12월호에 게재됐다.

 

논문의 주제는 ‘T790M 돌연변이와 편평세포암으로의 조직형 변환이 동시에 발생한 폐암에서 오시머티닙의 효과(Osimertinib for Secondary T790M-Mutation Positive Squamous Cell Carcinoma Transformation after afatinib failure)’로 2세대 표적치료제인 아파티닙 (상피성장인자 수용체-티로신 키나아제 억제제) 사용 후 발생할 수 있는 복합 약제 내성에서 3세대 표적치료제인 오시머티닙이 효과가 있음을 입증했다.

 

연구 결과, 오시머티닙은 T790M 내성 돌연변이와 편평세포암으로의 조직형 변환이 함께 나타나는 복합내성을 가진 폐암 환자에게도 약제 내성 극복은 물론, 우수한 치료효과가 있음이 밝혀졌다.

 

이승현 교수는 “현재 표적치료제는 비소세포폐암 환자들의 생존율을 증가시키고 있지만, 약제 내성 문제가 꾸준히 제기되고 있는 상황”이라며 “내성 기전을 찾고자 하는 적극적인 노력을 통해 폐암환자들의 치료성공률을 높이는 데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Copyrightⓒ사이언스엠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0)
내용 아이디 작성일
 
의견작성하기
 
 
이름 비밀번호
 
다음기사글이 없습니다.
이전기사글이 없습니다.
병원 기사목록 보기
 
인기뉴스
눈에 좋은 루테인, 대장암 예..
비알코올성 지방간, 임신성 당..
보툴리눔 톡신 '나보타' 남성..
한미약품, 1분기 원외처방 1,4..
'공동생동' 제한 입법예고.....
 
많이 본 포토뉴스
전혜숙 의원, 2019 최우수전문..
동성제약, 제3회 송음마라톤대..
제27회 JW중외박애상, 서진수 ..
광동제약, 2019 iF 국제 디자..
 
최신 인기뉴스
한미약품, 1분기 원외처방 1,4..
복부비만 같은 미세먼지, 혈..
국제성모병원 인천보건고, 미..
아주대병원, 보건복지부 지정 ..
전세계 내분비학회 회장단 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