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02.18 08:20
검색하기
인기[취재수첩]제약GE

[해외뉴스 > 해외뉴스]

적당한 체중 감소, 유방암 위험 줄여

전체 체중 5% 뺸 폐경 후 여성, 유방암 위험 12% 낮아
이미연 기자/dongdongtro@naver.com
승인 18-10-10 09:43 | 최종수정 18-10-10 09:43  
 

나이든 여성들의 경우 몸무게를 빼면 유방암 위험도 줄어든다는 연구결과가 발표됐다.

 

9일(현지시각) 헬스데이뉴스는 Cancer 최신호에 발표된 연구결과를 인용, 이같이 보도했다.

 

미국 City of Hope National Medical Center의 Rowan Chlebowski 박사와 연구진은 " 적당한 단시간 다이어트는 폐경 후 여성의 유방암 위험을 뚜렷하게 줄여준다는 것을 보여준다."고 말했다.

 

연구진은 이전에 유방암 이력이 없고 유방암 검진용 X선 촬영에서도 정상이 나온 폐경후 여성 61,000여명을 대상으로 추적조사했다.

 

11년간 연구기간동안 약 3,000여명에게서 침습성 유방암이 발생했다.

 

전체 체중의 5% 이상을 뺀 여성들은 체중에 변함이 없는 여성들보다 유방암 위험이 12% 낮았다.

 

또한 전체 체중의 5% 이상 증가한 여성들의 경우 전체 유방암 위험과 연관이 없었으나, 삼중음성 유방암위험은 54% 높았다.

 

연구진은 "적당한 체중 감소 프로그램이 유방암 위험과 상관관계가 있다는 연구는 이전에도 발표된 바 있다. 이번 결과는 관찰로 진행된 결과이지만 이전 증거들이 이 결과를 뒷받침해준다."고 말했다. 

 
 
Copyrightⓒ사이언스엠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0)
내용 아이디 작성일
 
의견작성하기
 
 
이름 비밀번호
 
발기부전 유발 변이유전자 최초 발견
존슨앤존슨 '스텔라라' 만성 장질환 임상 성공
해외뉴스 기사목록 보기
 
인기뉴스
CJ헬스케어 '케이캡정' 중남미..
정부, 혁신형 제약기업 연구개..
"제네릭, 허가와 약가 연계 있..
일부 제약사, 급여약 '저가'로..
"올해 제네릭 규제전 너도나도..
 
많이 본 포토뉴스
한미약품-MPO(서울의대) 하모..
오늘 'BIO & MEDICAL KOREA 20..
일양약품, 백혈병 치료제 "슈..
GSK 남성형 탈모 치료제 아보..
 
최신 인기뉴스
서울대병원, 의료기기 사용적..
충북대병원, 만성폐쇄성폐질환..
국내 연구진, 극 희귀질환 원..
심평원, 의원·약국 개인정보..
제약협동조합-현앤파트너스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