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09.21 13:37
검색하기
인기[취재수첩]제약GE

[해외뉴스 > 해외뉴스]

생선 기름, 안구건조증 완화 효과 없어

미국 연구진 '오메가 3 지방산 복용 유의미한 차이 없다' 결론
이미연 기자/minx3535@korea.com
승인 18-04-16 13:19 | 최종수정 18-04-16 13:19  
 

생선 기름에 들어있는 오메가-3 지방산이 안구건조증에 특별한 효과가 없다는 연구결과가 발표됐다.

 

13일(현지시각) 헬스데이뉴스는 American Society of Cataract and Refractive Surgery 연례회의에서 발표된 연구결과를 인용, 이같이 보도했다.

 

미국 펜실베이니아 대학교 Maureen Maguire 박사와 연구진은 중등도(moderate) 내지 중증의 안구건조증이 최소 6개월 이상 계속되는 535명을 대상으로 27개 의료기관에서 진행한 임상시험 결과 이 같이 나타났다고 밝혔다.

 

안구건조증이란 눈물샘이 막히거나 눈물이 과도하게 증발해 안구가 마르면서 눈에 모래가 들어간 듯 간지럽고 뻑뻑하고 이물감이 느껴지는 증상이다.

 

방치하면 안구표면이 손상되면서 각막과 결막에 염증이 발생한다. 현재는 인공 눈물 점안액으로 증상을 완화할 수 있을 뿐이다.

 

연구팀은 이들을 두 그룹으로 나누어 349명에게는 매일 오메가-3 지방산 보충제 3,000mg, 나머지 186명에게는 올리브유 캡슐을 매일 복용하게 하고 1년 후 안구건조증이 얼마나 개선됐는지를 평가했다.

 

이들 모두에게는 이와 함께 평소 사용하던 인공 눈물과 항염증 점안액을 계속하게 했다. 오메가-3 지방산 투여는 보충 치료법(add-on therapy)이기 때문이다.

 

1년 후 결과는 두 그룹 모두 안구건조증 증상이 호전됐으나 유의미한 차이가 없었다.

 

눈물의 양과 질을 포함한 안구건조증의 임상적 증세를 평가한 점수(최고 100점)에서 오메가-3 그룹은 평균 13.9점, 대조군은 12.5점이 개선됐다.

 

전체적으로 오메가-3 그룹은 61%, 대조군은 54%가 증상이 좋아졌다.

 

이는 통계학상 의미가 있는 차이라고 할 수는 없다고 연구진은 평가했다.  

 
 
Copyrightⓒ사이언스엠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0)
내용 아이디 작성일
 
의견작성하기
 
 
이름 비밀번호
 
다음기사글이 없습니다.
이전기사글이 없습니다.
해외뉴스 기사목록 보기
 
인기뉴스
70세 이상 노인에겐 아스피린 ..
발암위험 소동후 발사르탄 지..
복지부-식약처, 700여 품목 급..
한국화이자, 제3회 'PEH 디지..
급성골수성백혈병, 치료 후보..
 
많이 본 포토뉴스
한미약품-MPO(서울의대) 하모..
오늘 'BIO & MEDICAL KOREA 20..
일양약품, 백혈병 치료제 "슈..
GSK 남성형 탈모 치료제 아보..
 
최신 인기뉴스
복지부-식약처, 700여 품목 급..
"발사르탄 계기 의약품 안전기..
스웨덴, 췌장암 초기 진단 혈..
GSK 컨슈머헬스케어, 아동지원..
'발사르탄' 계기 제약사 등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