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04.19 16:11
검색하기
인기[취재수첩]GE제약

[학술논문 > 기고]

서울대병원, 황사와 미세먼지 차이점?

이재성 기자 / scmdnews@hanmail.net
승인 18-04-13 14:57 | 최종수정 18-04-13 14:57  
 

‘春正月 雨土: 정월 봄에 흙 비가 내렸다’ (삼국사기 신라본기, 서기 174년)

 

산업화와 환경오염 때문에 발생한 미세먼지 때문에 황사도 최근 발생한 줄 아는 사람이 많지만 옛 기록에서도 볼 수 있듯이 사실 우리나라는 오랜 기간 황사의 영향을 받아 왔다.

 

황사는 내몽골, 고비사막 등에서 발원하는 모래먼지가 사막이 건조해지는 3~4월, 편서풍을 따라 우리나라, 일본, 멀리는 북미 지역까지 영향을 미치는 자연 현상이다.

 

하지만 기후 변화, 경지 개간 등으로 인한 사막화는 이전보다 황사 발생 일수와 미세분진 농도를 증가시키고 있다. 이제는 3~4월 뿐 아니라 가을과 겨울에도 발생하고 있다. 가장 큰 문제는 모래바람에 그치는 것이 아니라 중국에서 배출한 많은 대기오염 물질이 황사와 함께 우리나라로 이동하고 있다는 것이다.

 

여러 연구에서 황사 역시 먼지 노출과 비슷하게 건강에 악영향을 끼칠 수 있음을 지적하고 있다.

 

어린이들은 평소에 비해 황사 기간 동안 폐기능이 감소되는 것으로 나타났으며 천식 아동의 경우는 입원률 증가를 보였다. 성인 역시 이 기간 동안 뇌졸중으로 인해 입원률이 증가하고 호흡기질환으로 인한 일별 사망률이 높다는 연구결과가 있다. 

 

우리나라는 2002년부터 황사 예·특보제를 시행하고 있어 황사주의보와 경보를 심각도에 따라 발령하고 있다. 황사가 예측될 경우 호흡기질환, 심혈관질환 등 기저질환을 가진 사람과 어린이, 노인 등은 야외활동 자제를 권고하고 있다. 부득이하게 외출을 해야 한다면 황사 방지 보건용 마스크를 착용할 필요가 있다.

 

환경오염은 이동이 자유롭다. 즉 특정 지역, 국가에서 오염이 생기더라도 다른 지역, 국가로 퍼져나갈 수 있다는 특징이 있다. 황사는 이러한 월경성 환경오염의 대표적 사례다. 중국, 몽골의 사막화 방지를 포함해 여러 국가와 지역을 아우르는 관점에서 대처하는 것이 황사 문제의 근본적 해결 방법이라 할 수 있다.

 

 <황사와 미세먼지 구분>

황사 (yellow dust)

구분

미세먼지 (fine dust)

사막에서 발생하는 흙먼지로 발생원과 성분으로 정의

지름 10μm(마이크로미터) 이하의 작은 먼지 입자로 그 크기에 따라 분류해 정의(PM10, PM2.5 ...)

내몽골, 고비사막 등

발생원

주로 공장, 발전소, 자동차 등 인공적 발생원

보통 지름 10μm 이상이나 그 이하 먼지도 포함

크기

10μm이하; PM10, 2.5μm이하; PM2.5

기상청

관리 및 예보

환경부

 

 
 
Copyrightⓒ사이언스엠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0)
내용 아이디 작성일
 
의견작성하기
 
 
이름 비밀번호
 
다음기사글이 없습니다.
이전기사글이 없습니다.
기고 기사목록 보기
 
인기뉴스
눈에 좋은 루테인, 대장암 예..
비알코올성 지방간, 임신성 당..
보툴리눔 톡신 '나보타' 남성..
한미약품, 1분기 원외처방 1,4..
'공동생동' 제한 입법예고.....
 
많이 본 포토뉴스
전혜숙 의원, 2019 최우수전문..
동성제약, 제3회 송음마라톤대..
제27회 JW중외박애상, 서진수 ..
광동제약, 2019 iF 국제 디자..
 
최신 인기뉴스
한미약품, 1분기 원외처방 1,4..
복부비만 같은 미세먼지, 혈..
국제성모병원 인천보건고, 미..
아주대병원, 보건복지부 지정 ..
전세계 내분비학회 회장단 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