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02.18 10:10
검색하기
인기[취재수첩]제약GE

[해외뉴스 > 해외뉴스]

영국연구진 "체외에서 인간 난자 배양 성공"

여성 10명 난소 조직 채취해 성숙 난자로 만들어..불임 치료 기대.
이미연 기자/minx3535@korea.com
승인 18-02-12 08:33 | 최종수정 18-02-12 08:33  
 

영국과학자들이 사상 처음으로 실험실에서 인간 난자를 배양하는 데 성공했다.

 

9일(현지시간) 헬스데이뉴스는 Moecular Human Reproduction 최신호에 발표된 연구결과를 인용, 이같이 보도했다.

 

영국 에든버러대  Evelyn Telfer 박사와 연구진은 "20대 후반과 30대 여성 10명에게서 난소 조직을 채취해 완전히 성숙한 난자로 만드는 데 성공했다."고 밝혔다.

 

이전에 쥐의 난자를 배양하거나 이미 어느 정도 성숙한 단계에서 인간 난자를 배양한 적은 있지만, 인간 몸 밖에서 초기 단계부터 시작해 완전히 성숙한 단계로 난자를 키워낸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연구진은 "실험실에서 인간 난자를 완전히 배양할 수 있다는 것은 가능한 불임 치료의 범위가 넓어진다는 것을 뜻한다. 이를 통해 향후 새로운 재생 의학·불임 치료법을 개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어 "이러한 방식으로 난자를 지원하는 조건을 최적화하고 그것들이 얼마나 건강한지 연구하는 작업을 진행 중"이라고 설명했다.

 

하지만 이번 연구가 실제 치료로 이어지기까지는 다소 시간이 걸릴 것이라는 전망이다.

 

또한 정자와 안전하게 수정될 수 있는지 확인하기 위해 안전성 문제 등 주의를 기울여야 할 점이 많다는 지적도 나온다.

 

이번 성과에 대해 리즈대 헬렌 픽턴 교수는 "이런 돌파구는 매우 값지다. 이 난자들이 건강하고 제 기능을 하는지 확인하기 위한 후속 연구가 중요하다"고 말했다.

 

Telfer 박사는 "이러한 사실을 인정한 뒤 다음 단계는 이 난자들을 수정시키고 생산된 배아를 실험하는 것인데, 이를 위ㅘㄴ 규제 승인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Copyrightⓒ사이언스엠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0)
내용 아이디 작성일
 
의견작성하기
 
 
이름 비밀번호
 
여성, 남성보다 뇌졸중에 취약
영국 연구팀, 세계최초 인간 '미니'신장 만들어
해외뉴스 기사목록 보기
 
인기뉴스
CJ헬스케어 '케이캡정' 중남미..
정부, 혁신형 제약기업 연구개..
"제네릭, 허가와 약가 연계 있..
일부 제약사, 급여약 '저가'로..
"올해 제네릭 규제전 너도나도..
 
많이 본 포토뉴스
한미약품-MPO(서울의대) 하모..
오늘 'BIO & MEDICAL KOREA 20..
일양약품, 백혈병 치료제 "슈..
GSK 남성형 탈모 치료제 아보..
 
최신 인기뉴스
서울대병원, 의료기기 사용적..
충북대병원, 만성폐쇄성폐질환..
심평원, 의원·약국 개인정보..
태백시 보건소, 치매파트너 교..
국내 연구진, 극 희귀질환 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