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12.17 16:27
검색하기
인기[취재수첩]제약GE

[해외뉴스 > 해외뉴스]

비타민 D 보충제, 동맥 건강에 도움

4,000 IU 복용 비만 흑인, 동맥 경직도 10% 감소
이미연 기자/minx3535@korea.com
승인 18-01-10 09:33 | 최종수정 18-01-10 09:33  
 

고용량의 비타민 D 보충제가 동맥 건강을 좋게해 심장질환, 심장마비, 뇌졸중 예방에 도움이 된다는 연구결과가 발표됐다.

 

9일(현지시각) 헬스데이뉴스는 PLOS One 최신호에 발표된 연구결과를 인용, 이같이 보도했다.

 

미국 Augusta University의  Yanbin Dong 박사와 연구진은 " 70여명의 젊은 흑인과 여성들을 대상으로 4개월동안 진행된 연구에서 비타민 D 보충제는 이들의 동맥 경직도를 줄여주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고용량 비타민 D를 복용한 참가자들일수록 이들의 동맥 유연성도 향상됐다. 동맥 경직도가 감소한 경우 비타민 D 보충제 복용을 더 많이 할수록 동맥 경직도가 향상됐다고 연구진은 설명했다.

 

연구진은 비타민 D 가 혈관 건강에 어떤 영향을 주는지 알아보기 위해 과체중이거나 비만인 흑인 여성과 남성들을 대상으로한 연구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밝혔다.

 

참가자들은 4 집단으로 나뉘어 각각 600 IU, 2,000 IU, 4,000 IU 비타민D를 매일 복용했다. 마지막 집단은 비활성 위약을 복용했다.


 4,000 IU를 매일 복용한 집단의 경우 4개월간 동맥 경직도는 10.4% 감소했다.

 

 2,000 IU를 매일 복용한 집단의 동맥 경직도는 2% 감소했다. 600 IU를 복용한 집단의 동맥 경직도 감소는 0.1% 였다. 위약 집단의 동맥 경직도는 2.3% 증가했다.

 

이번 임상서 비타민 D 복용과 연관된 독성 반응은 관찰되지 않았다.

 

연구진은 "비타민 D 보충제 복용이 운동, 건강식 섭취 같은 생활습관 개선의 대안이라고는 생각하지 않지만 젊은데도 심장질환 위험이 높은 사람들에게 비타민 D 보충제가 하나의 선택안이 될 수 있다고 생각한다. 앞으로 백인을 대상으로도 비타민 D 보충제 임상을 실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전문가들은 하루 600IU의 비타민 D를 복용하도록 권고하고 있다.  

 
 
Copyrightⓒ사이언스엠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0)
내용 아이디 작성일
 
의견작성하기
 
 
이름 비밀번호
 
미국연구팀, 피부세포를 근육세포 전환 최초 성공
일주일에 한번 복용 HIV 정제, 동물실험서 효과 입증
해외뉴스 기사목록 보기
 
인기뉴스
세계 최초, 체내 신경전달 측..
LG화학, 英'아박타社'와 차세..
한국, 신약 콩볶기-선진외국, ..
인하대병원 '한국 알레르기 꽃..
의약품 해외제조소 등록·실사..
 
많이 본 포토뉴스
한미약품-MPO(서울의대) 하모..
오늘 'BIO & MEDICAL KOREA 20..
일양약품, 백혈병 치료제 "슈..
GSK 남성형 탈모 치료제 아보..
 
최신 인기뉴스
녹십자, 혈액 응고인자 활성화..
젠바디, 인플루엔자 신속진단..
이대목동병원 김건하 교수, 뉴..
유통-CSO-제약 대상 영업대행 ..
바드코리아, 임직원 자녀 초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