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02.23 17:39
검색하기
인기mouGE학회

[병원/의료 > 의료]

고려대의료원, 독지가 민영인 선생으로부터 의학발전기금 1억 원 전달받아

이재성 기자 / scmdnews@hanmail.net
승인 23-12-01 09:53 | 최종수정 23-12-01 09:53  
 

 


 

고려대학교의료원(의무부총장 겸 의료원장 윤을식)이 독지가 민영인 선생으로부터 의학발전기금 1억 원을 전달받았다.

 

기부식은 지난 11월 29일(수) 고려대 본관에서 민영인 선생을 비롯해 김동원 총장, 윤을식 의무부총장, 편성범 의과대학장, 신호정 대외협력처장, 한창수 대외협력실장 등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은퇴 후 평온한 삶을 누리고 있는 민영인 선생은 평소 더 나은 세상을 위해 꾸준한 나눔을 이어간다는 가치관을 지니고 있다. 그간 본인의 세세한 이력이나 기부 배경에 대한 설명을 사양한 채 묵묵하게 선행을 이어왔다. 

 

지난 2004년부터 시작된 고려대를 향한 선생의 기부는 의학발전기금을 비롯해 100주년기념관 건립기금, 경영대 발전기금 등 수억 원을 훌쩍 넘는다. 지난해 의학발전기금 1억 원을 전달한 데 이어 올해도 의료원에 전달한 기금은 의학 교육과 연구를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기부식에서 민영인 선생은 “갓 태어난 아기부터 임종을 앞둔 노인까지 머무르는 공간이 바로 병원이기 때문에 의학의 중요성과 가치에 대해 항상 생각해 왔다”라며, “전달되는 기금이 훌륭한 재원 양성과 환자를 위한 의술, 부단한 의학 연구로 미래를 준비하는 데 유용하게 사용되길 바란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이에 김동원 총장은 “오랫동안 변함없이 귀중한 마음을 전해주시는 민영인 기부자님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라며, “긴 시간 동안 고려대와 함께한 인연과 기부자님의 고귀한 나눔은 모두에게 뜨거운 울림을 전해줄 것”이라고 말했다.

 

윤을식 의무부총장은 “기부자님이 전해주신 숭고한 뜻과 정성에 감사함과 동시에 무거운 책임감도 느낀다”라며, “기부자님의 큰 뜻에 보답할 수 있도록 미래의학을 선도하는 초격차 병원을 실현하기 위해 더욱 정진하겠다”라고 화답했다.

 
 
Copyrightⓒ사이언스엠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0)
내용 아이디 작성일
 
의견작성하기
 
 
이름 비밀번호
 
제4회 KJ국제 자랑스러운 전문병원인상 대상에 박경동 이사장
서울시한약사회, 축구 국가대표 황희찬 선수와 김장김치 나눔 봉사 진행
의료 기사목록 보기
 
인기뉴스
사노피, 여성가족부로부터 202..
작년, 렉라자 226억원-롤론티..
FDA '타그리소+화학요법' 폐암..
정부 의료정책 발표에 대한 임..
진료 총파업 운운하는 무책임..
 
많이 본 포토뉴스
하이로닉, 마스턴-EDC社 등과 ..
길리어드, 연세암병원과 항암..
"우루사' 대웅 임직원 참여 '..
한미약품, 아이젠 ‘AI 플랫폼..
 
최신 인기뉴스
작년, 렉라자 226억원-롤론티..
블루엠텍, 의사 초빙 플랫폼 ..
염증성 대장암, 악화.예후 분..
JW메디칼, 프리미엄 초음파 영..
그래디언트 바이오컨버전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