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06.29 15:48
검색하기
인기mouGE학회

[병원/의료 > 병원]

국내서 개발한 '백내장 수술법' 미국이 쓴다

길병원 개발, ‘스마트빔 백내장 수술’ 미 콜롬비아대병원 정규수술 적용
장석기 기자 / sciencemd@hanmail,net
승인 22-05-17 09:01 | 최종수정 22-05-17 11:06  
 

가천대 길병원(병원장 김양우) 안과 의료진이 연구 개발한 백내장 수술법이 국내 의료기관을 넘어 미국 대학병원에서도 백내장 수술에 쓰이게 됐다. 

 

 가천대 길병원 안과 남동흔(사진) 교수팀이 개발한 ‘스마트빔 백내장 수술’은 ‘범부처전주기 의료기기연구개발사업’의 일환으로 미국 뉴욕주 맨해튼에 위치한 컬럼비아대학병원에서 ‘FDA 허가 후 임상’ 형태로 올해 하반기부터 환자에게 적용될 예정이다.

 

 스마트빔 백내장 수술은 백내장 수술도구인 챠퍼니들 끝에 조명을 삽입한 조명챠퍼를 이용한 수술로, 안과 남 교수팀이 직접 개발, 연구했다. 기존 표준수술에서는 백내장 수술 시 수술실 현미경의 매우 밝은 조명을 환자 안구에 직접 비춘다.

 

눈부심으로 인한 환자 불편감 뿐 아니라 망막 손상, 조명이 비추지 않는 안구 반대편 시야가 정확히 확보되기 어려워 합병증도 발생할 수 있다. 미국 FDA도 이러한 방식의 백내장 수술의 문제점을 경고하기도 했다.

 

 남 교수는 이러한 문제에 대한 관심을 갖고, 10년 전부터 연구를 거듭해왔다. 그 결과물로, 안구 내로 삽입되는 챠퍼의 끝에 조명을 달아 수술하는 장비를 고안해냈다. 남 교수는 여러 국내외 논문을 통해 안구 내 조명챠퍼를 이용한 수술법 환자 만족도 개선, 합병증 감소 등을 입증했다.

 

새로운 수술법의 확산을 위해 2017년에는 벤처기업 ㈜오큐라이트를 창업해 가천대 길병원 연구중심병원에서의 성과물이 산업화로 이어질 수 있는 창구로 활용하고 있다. 

 

 ‘스마트빔 백내장 수술’로 이름을 붙인 새로운 백내장 수술은 임상 현장의 안과 의사들에게도 호평을 받고 있다. 국내 식약처 인증은 물론 국가 보건신기술(NET) 인증을 받았다.

 

지난해에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우수기술로 선정돼 의료기관으로 드물게 대한민국 과학기술대전에 초청을 받기도 했다. 현재 스마트빔 백내장 수술은 가천대 길병원을 비롯해 고려대 안산병원, 순천향대 서울병원 및 인제대 일산백병원 등 대형병원과 개원가에서 시행되며 적용 의료기관을 늘려나고 있다.

 

 게다가 이번에는 미국의 중심부인 뉴욕주 컬럼비아 대학병원에서도 스마트빔 백내장 수술을 사용하게 된 것이다. 남 교수는 창업 기업 ‘오큐라이트’를 통해 미국지사를 설립하고, 2021년에는 최고 권위의 미국 FDA로부터 의료기기 승인을 받은 바 있다.

 

 ‘범부처전주기 의료기기연구개발사업’으로 진행되는 이번 사업은 컬럼비아 대학병원 임상윤리위원회(IRB) 등 사전준비를 마치는대로, 올해 하반기부터 2년간 환자 약 100명을 대상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본격적인 적용에 앞서서는 남 교수와, 공동 개발자인 엄영섭 고대 안산병원 교수가 미국 현지를 방문해 수술법을 소개하고 수술에 참관할 예정이다. 

 

 남 교수는 “대한민국 의료진의 연구개발로 완성된 수술법이 세계 최고 수준의 컬럼비아대학병원 백내장 환자들의 정규 수술에 적용되는 것으로, 우리 의료진이 만든 기술로 세계 안과 백내장수술 시장에 긍정적인 변화가 본격적으로 시작되는 것이어서 매우 의미가 있고, 뿌듯하다”고 말했다.    

 
 
Copyrightⓒ사이언스엠디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0)
내용 아이디 작성일
 
의견작성하기
 
 
이름 비밀번호
 
다음기사글이 없습니다.
이전기사글이 없습니다.
병원 기사목록 보기
 
인기뉴스
만성골수백혈병, 새 유전자 네..
신장이식 전 후 음주가 이식에..
AI로 요관결석 성분 분석해 치..
JW중외제약, ‘리바로’ 당뇨..
대웅, 인니에 ‘오픈 이노베이..
 
많이 본 포토뉴스
한미약품, ‘대한민국브랜드대..
동아제약 어린이 영양제 '미니..
'제37회 보령의료봉사상' 보건..
최소 절개로 간 기증자, 만족..
 
최신 인기뉴스
AI로 요관결석 성분 분석해 치..
JW중외제약, ‘리바로’ 당뇨..
세계 최초, 달팽이관 형성 막..
장애인 미술공모전 ‘2022 JW..
빠까(박카스), 캄보디아서 연..